(주)동부케어 사회적기업


고객지원

뉴스

[화성저널] 사회적기업, 어려운 환경 여중생에 도움

구분 : 공지사항 | 작성일 : 2017.03.02  |  조회수 : 800
▲ 경기도 사회적기업의 후원으로 A양이 거주할 집에 각종 생필품으로 채워졌다. © 편집국


사회적기업들이 한 여중생의 어려운 생활환경의 사연을 듣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선 사연이 뒤늦게 알려져 주위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화성시 ○○중학교에 재학 중인 A양은 현재 아버지와 단둘이 살고 있으며 어머니는 이혼 후 재혼한 다음 연락이 되지 않고 있다. A양이 거주하는 곳은 비닐하우스 같은 곳으로 냉난방은 물론 정상적인 의식주조차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사실이 지난해 12월 중순 알려졌다.

안타까운 사연을 듣게 된 경기도사회적기업협의회(상임대표 이광훈)와 화성시사회적기업협의회(대표 진락천)는 즉각 카카오톡 공지를 통해 회원사들에게 도움을 요청했고, 이를 전해들은 사회적 기업 6개 회원사(안성 (주)피플그린, 고양 함께하는우리, 부천 (주)우렁각시매직케어, 안양(주)다래월드, 안산 안산팝스오케스트라, 시흥 (주)비알인포텍)가 즉각 50만원씩 모금해 이사할 집의 보증금에 보태고, 화성 (주)동부케어 진락천 대표도 매월 월세 30만원을 후원하기로 약속했다.

이것으로 끝난 것이 아니라 도움의 손길은 계속해서 이어졌다. 이사할 집의 청소와 소독을 (주)그린피플, 생리대와 권장도서는 협동조합인 다원세상, 쌀과 여성용품을 마마쿱, 컴퓨터는 화성시 사회적기업인 (주)컴윈, TV겸용 모니터 (주)비알인포텍, 매월 20kg 쌀을 김포농식품영농조합법인, 밥과 반찬 2주 정기기부는 행복한 동행사업단, 의류 및 잡화는(100만원) 사람과 세상, 그리고 이외에도 화성시청 사회적공동체담담관실의 엄미숙 운영팀장을 비롯해 10여명의 개인후원 등도 이어졌다.

이같은 사회적기업들의 선행이 이뤄지기까지 경기도 사회적기업협동조합 통합지원기관인 사회적협동조합 사람과세상(이사장 조한수)의 중간역할이 컸다. 사람과세상은 경기도 사회적업협의회와 화성시 사회적기업협의회 그리고 개인후원을 이끌어 내는데 코디네이팅하고 100만원을 별도로 마련하여 A양에게 후원하기도 했다.

A양은 지난 1월 4일 새로운 곳으로 보금자리를 얻어 현재 정상적인 생활을 하고 있으며, 사회적기업의 도움의 손길에 감사함을 전하면서 자신이 보답할 수 있는 길인 학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광훈 경기도 사회적기업협의회 상임대표는 “어려운 가정환경 속에서도 꿋꿋하게 살아가는 학생의 모습을 보면서 많은 것을 느꼈다”며 “사회적기업으로서 작은 부분을 실천한 것이 알려져 오히려 부끄럽다”고 말했다.

화성시 사회적기업협의회 진락천 대표도 “사회적기업으로서 소외된 곳에 사회적기업이 할 수 있는 일을 했을 뿐”이라며 “앞으로 사회적기업이 더 많은 발전과 성장을 통해 많은 도움과 나눔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확대될 수 있기를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지사항
등록일 : 2017.04.26
조회수 : 868

공지사항
등록일 : 2017.04.26
조회수 : 548

공지사항
등록일 : 2017.04.26
조회수 : 1185

공지사항
등록일 : 2017.04.26
조회수 : 572


공지사항
등록일 : 2017.04.26
조회수 : 529